울산 북구, 무룡동 달곡마을 향나무 노거수 지정 고시
울산 북구, 무룡동 달곡마을 향나무 노거수 지정 고시
  • 김원경
  • 승인 2020.02.13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령 100년 이상 추정… 높이 6.5m 우물 안에 자라고 있는 것이 특징
달곡마을 향나무.
달곡마을 향나무.

 


울산시 북구는 무룡동 달곡마을 957번지에 위치한 향나무를 노거수로 지정 고시했다고 13일 밝혔다. 북구는 고시공고를 거쳐 이의가 없을 경우 이달 말 노거수로 지정할 예정이다.


이번에 노거수로 지정된 달곡마을 향나무는 수령 100년 이상으로 추정된다.

높이 6.5m로 우물 안에 자라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우물은 사용하고 있지 않다.

해당 마을 주민들은 향나무를 마을 당산목으로 의미 있게 여기고 있다.

북구는 지난해 10월부터 지역 내 당산목에 대한 현황조사를 실시, 주민과 나무병원 등을 통해 노거수 지정 의견을 수렴해 최종 검토 후 해당 향나무를 노거수로 지정 고시했다.

이번 추가 지정을 포함해 북구는 보호수 9그루, 노거수 26그루를 보유하고 있다.

북구 관계자는 “보호수와 노거수의 지속적인 유지관리사업을 통해 마을의 역사가 스며있고 조상의 숨결이 묻어 있는 나무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원경 기자


 

 



인기기사
정치
사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