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하늘공원 설 참배객 맞이 종합대책 마련
울산하늘공원 설 참배객 맞이 종합대책 마련
  • 이상길
  • 승인 2020.01.15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설공단, 연장 운영·장례식장 무휴·임시제례실 추가 설치
울산시설공단은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울산하늘공원을 방문하는 참배객의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설 명절 종합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설 연휴 기간 중 울산하늘공원 운영 시간을 오는 24일과 26일·27일은 오전 8시~오후 6시로 해 평소보다 1시간 연장 운영한다.

설 당일인 25일은 오전 8시~오후 7시로 2시간 연장한다.

승화원(화장시설)은 설 당일만 연장하며 장례식장은 휴무 없이 정상 운영한다.

설 연휴 기간 중 참배객 증가에 대비해 임시제례실 25곳을 추가 설치해 총 30개 제례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참배객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설 당일은 참배객 이용 불편을 예방하고자 실내 제례실은 폐쇄하고 옥외 임시 제례실에서 제물 없이 분향만 가능하도록 운영한다.

아울러 참배객 편의제공을 위해 설 당일만 대중교통(지선버스 952번)을 증차, 기존 6회에서 12회로 증편 운행키로 했다. 문의는 울산하늘공원(☎255-3800)으로 하면 된다.

박순환 공단 이사장은 “참배객이 울산하늘공원을 이용함에 있어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며, 유족에 대한 최선의 예우를 다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정치
사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