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훈 의원, 해양교통안전공단 울산지사 설립 요청
김종훈 의원, 해양교통안전공단 울산지사 설립 요청
  • 정재환
  • 승인 2019.09.17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요성 담은 건의서 전달
김종훈 의원이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을 만나 울산지사 설립을 공식 요청했다.
김종훈 의원이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을 만나 울산지사 설립을 공식 요청했다.

 

김종훈(민중당·울산 동구) 국회의원이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울산지사 설립을 공식 요청했다.

김 의원은 17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이연승 이사장을 면담하고 지사 및 부설기관(운항관리센터) 필요성을 담은 건의서를 전달했다.

건의서는 △남동해권 사고 증가에 따른 해양교통안전 의식 확대 필요 △지부에서 출장소로 축소됨에 따른 불편민원 △광역시도 규모에 따른 증대필요 등을 이유로 제시했다.

김 의원은 특히 “최근 미국 동부해상에서 일어난 골든레이어호 사고로 석유화학운반선이 주로 다니는 울산항 등에 관한 안전요구가 높다”며 “공단이 지사와 스마트안전센터 같은 시설을 통해 해양안전을 높여야 할 것”이라고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 “해양을 낀 광역시도 중에서 지사 규모가 아닌 출장소는 울산 유일하다”며 “조선, 석유화학, 자동차 산업과 어민어업 등 지역적 특성을 반영해 침체를 겪고 있는 지역 산업 다변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재환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