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보호협의회·중구 직원, 약사천에 창포 3천포기 심어
자연보호협의회·중구 직원, 약사천에 창포 3천포기 심어
  • 강은정
  • 승인 2019.05.16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자연보호중앙연맹 울산광역시중구협의회(회장 권대겸)는 16일 협의회 회원과 중구 환경위생과 직원 등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약사천 주변에 창포 3천본을 식재했다.
사)자연보호중앙연맹 울산광역시중구협의회(회장 권대겸)는 16일 협의회 회원과 중구 환경위생과 직원 등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약사천 주변에 창포 3천본을 식재했다.

 

(사)자연보호중앙연맹 울산시중구협의회(회장 권대겸)는 16일 협의회 회원과 중구 환경위생과 직원 등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약사천 주변에 창포 3천포기를 식재했다.

창포는 뿌리 또는 줄기의 밑 부분이 물속에 잠겨있고 줄기의 대부분과 잎은 물 밖에 있는 수변식물이다.

번식력과 오염에 대한 저항성이 강해 수질정화 능력이 뛰어날 뿐 아니라 하천 경관 개선에도 도움을 준다.

이런탓에 자연보호협의회와 중구는 해마다 3천포기씩 4년째 창포를 심고 있다.

이날 참가자들은 생태계 교란 외래식물을 제거하고, 쓰레기를 청소하는 등 환경 정화활동도 했다.

중구 관계자는 “지난해에 중구의 다전물놀이장 주변 하천변에 창포 3천포기를 식재하는 등 지난해까지 1만포기의 창포를 식재했다”면서 “올해 식재로 약사천을 찾는 지역주민들에게 만개한 창포를 볼 수 있도록 회원들과 함께 생육관리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강은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