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지검, 제주 곶자왈 기획부동산 사건 일당 추가 기소
울산지검, 제주 곶자왈 기획부동산 사건 일당 추가 기소
  • 강은정
  • 승인 2019.03.17 19:20
  • 댓글 1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지검은 제주 곶자왈 기획부동산 사건 일당 10명 중 8명을 사기 혐의로 추가 기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추가 기소된 사건의 피해자는 95명, 피해금액은 47억원이다. 하지만 아직 고소를 하지 않은 피해자도 상당수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들은 개발이 불가능한 ‘곶자왈’ 지역에 타운하우스 개발사업을 한다며 투자자를 유치해 2016년 2월부터 1년 동안 270명에게 100억원 가량을 받아 챙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후 항소심이 진행 중이다. 


1심에서는 대표로 되어 있는A(45)씨가 전과로 인해 징역5년, 실질적인 대표인B(68)씨는 4년, 그의 아들C(41)씨는3년, 임원1명 징역4년으로 이들4명에게는 실형이 선고됐다. 또 다른 임원6명에게는 징역1년6개월~2년6개월에 집행유예3년을 선고하고 사회봉사120시간을 명령한 바 있다.

강은정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1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재환 2019-04-03 21:38:32
시간이 흐를수록 그들에거 빠져나갈수있는 구실을 주는셈입니다. 빠른수사촉구 부탁드립니다.

최상기 2019-03-31 16:48:56
제주도땅 사기친 일이 다시는 없도록 엄중한 사법부의 반결과 행정부의 신속한 공조 촉구합니다

돈내놔 2019-03-31 01:47:18
죄를 뉘우치치 못하는 사기꾼 엄벌에 처해주세요

정의승 2019-03-26 17:01:50
자신들이 얼마나 중한 범죄를 지었는지 뉘우치고 반성하길

슈가 2019-03-26 16:22:04
사기꾼들을 중형으로 처벌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