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상의, 인자위 ‘도제학교’ 참여기업 모집
울산상의, 인자위 ‘도제학교’ 참여기업 모집
  • 김규신
  • 승인 2019.02.12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이 특성화고 학생 직접 선발해 직업교육
울산상공회의소 울산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는 지역 기업의 품질경영을 선도할 젊은 인재 육성을 위한 ‘산학일체형 도제학교’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산학일체형 도제학교는 우리나라 전통적인 학교중심의 직업교육과 스위스, 독일 등 유럽의 산업현장 중심 도제식 직업교육의 강점을 접목시켜 우리나라 현실에 맞게 설계한 새로운 직업교육모델로 품질경영에 특화한 프로그램이다.

정부에서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선정한 특성화고의 도제반 학생을 대상으로 기업이 면접을 통해 우수한 인원을 직접 선발하고, 2학년 2학기부터 3학년 2학기까지 1년 반 동안 학교와 기업을 지속적으로 오가며 직업교육을 받는 시스템으로 운영한다.

고용보험 20인 이상 기업이면 참여 가능하며 선발한 학생은 주 3회는 기업현장에서 품질경영에 대한 직무훈련과 근무를 병행하고, 주 2회는 학교에서 품질경영 관련 필수이론 및 기초훈련을 받는다.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훈련은 학교-기업 두 개의 축으로 구성되며, 기업 현장 훈련(OJT)은 1년 반 동안 총 650시간 내외로 진행한다.

하루 4~5시간, 주 14시간 이내, 월 50시간 내외에서 훈련과 근무를 병행한다.

기업에서는 기업현장교사(3년이상 경력자 중 사내선발)의 밀착 지도로 기업 맞춤형 인재를 양성한다.

산학일체형 도제학교에서는 필수과목으로 현장품질관리(3정5S, 자주보전 활동 등), 사내표준화, 지속적 개선활동, 공정관리(설비일상관리, 공정품질관리), 자재관리, 구매조달 및 구매품 품질관리를, 선택과목으로는 품질경영혁신활동, 협력사품질관리, 품질경영시스템인증관리, 품질코스트관리, 품질검사관리, 품질정보관리, 재고관리, 사내물류관리 등을 교육한다.

이 같은 시스템을 통해 기업은 1년 반 동안 해당 학생들을 회사에 맞게 충분히 훈련시킬 수 있으며 전체 훈련과정 수료 시, 그간의 훈련성적 및 태도 등을 토대로 정식채용 여부를 최종결정한다.

교육 내용을 기업이 결정함으로써 학교와 기업의 교육 불일치를 최소화하고 정식채용 때 조직, 업무 적응도가 높아 이직률이 낮다는 점에서 참여기업들의 만족산학일체형 도제학교의 자세한 내용과 참여 신청은 울산상의 홈페이지(ulsan.korcham.net) 공지사항이나 울산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홈페이지(ulsanhrd.or.kr)를 참조하면 된다.

울산상의는 오는 20일 오후 2시 5층 회의실에서 이 사업과 관련한 설명회를 개최한다. 김규신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