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동구 봉대산 7년만에 불
울산 동구 봉대산 7년만에 불
  • 남소희
  • 승인 2019.02.10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9일 오후 3시 50분께 울산 동구 봉대산에서 산불이 발생해 산림청·소방 헬기가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산불은 소나무와 잡목 등 300㎡ 상당을 태운 뒤 1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행정안전부 제공.
지난 9일 오후 3시 50분께 울산 동구 봉대산에서 산불이 발생해 산림청·소방 헬기가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산불은 소나무와 잡목 등 300㎡ 상당을 태운 뒤 1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행정안전부 제공.

 

지난 9일 오후 3시 50분께 울산시 동구 미포동 봉대산 일대에서 불이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공무원 20명, 산불전문진화대 10명, 소방관 20명 등 60여명과 헬기 3대, 산불진압차 장비를 동원해 2시간 만에 불을 껐다.

불은 70대 남성 A씨가 추위를 피하려 모닥불을 피우면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불로 일대 300㎡의 활엽수 10그루 등이 불에 탔지만, 인명피해는 없었다.

동구 관계자에 따르면 경찰에서 A씨를 조사해 방화나 실화 등의 혐의가 확정되면 손해배상 청구 등 책임을 물을 방침이다.

한편 봉대산에서 불이 난 것은 2011년 100여 건의 방화를 일으킨 일명 ‘봉대산 불 다람쥐’가 검거된 이후 7년 만이다.

남소희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