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곡박물관, 입춘첩 행사
울산·대곡박물관, 입춘첩 행사
  • 강귀일 기자
  • 승인 2018.02.01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4일·4일 무료 진행
울산박물관(관장 신광섭)은 입춘을 맞아 울산박물관과 대곡박물관에서 ‘2018년 무술년 새봄맞이 입춘첩 쓰기’ 전통문화행사를 운영한다.

‘입춘첩 쓰기’는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오는 것을 알리는 새해 첫 절기인 입춘(立春)을 맞아 입춘의 전통적 의미와 상징을 이해하고 ‘입춘대길(立春大吉)’, ‘건양다경(建陽多慶)’ 등 지나간 해의 액을 멀리하고 새해를 맞이하는 희망과 가정의 안녕을 글귀로 담아보는 전통문화행사이다.

울산박물관은 3일과 4일, 대곡박물관은 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한다.

참가는 관람객 누구나 가능하며, 당일 현장에서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울산박물관 관계자는 “입춘을 맞이해 울산박물관과 대곡박물관에서 활기찬 봄의 기운을 가득 담아 경사스러운 한 해가 되시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강귀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