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작년 규제개선‘한 눈에’
울산시 작년 규제개선‘한 눈에’
  • 박선열 기자
  • 승인 2018.01.11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2017 규제개선 사례집’ 발간… 정부 지방규제혁신 방향도 담아
울산시가 지난 한해 동안 추진한 규제개선 사례와 함께 새 정부 지방규제 혁신방향을 담은 ‘2017 규제개선 사례집(사진)’을 발간했다.

울산시는 10일 시민과 기업인 등의 눈높이에서 규제개혁을 접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규제개혁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지난해 1월부터 추진한 규제개선 사례를 담은 사례집을 발간했다고 밝혔다.

사례집에는 △산업·유통 △위생·복지·소상공인 △도로·교통 △건축·도시계획 등 4가지 분야로 구분하여 소개하고 새 정부의 지방규제혁신 방향에 대한 내용을 간추려 담았다.

또한 불합리한 규제 신고방법과 처리절차 내용도 포함해 누구나 쉽게 규제신고를 할 수 있도록 안내했다.

사례집을 살펴보면 △산업단지개발계획 적기변경을 통한 3D프린팅 허브도시 기반조성 △반천산업단지 준공지연 해소 및 일자리창출 △기관 간 협약 및 도시 관리계획 변경을 통한 신복R 고질적인 교통 혼잡 해소 등 울산시의 규제개선사례가 소개돼 있다.

아울러 4차 산업혁명 대응을 위한 △미래형자동차 산업 중소기업 차세대 기술 지원 사업 추진 △사회적 경제 인큐베이팅 사업추진으로 창업지원 △노상적치물 실명제로 민·관 상생 실천 △삼산동 상가밀집지역에 주·정차 금지선 해제 △등억집단시설지구 내 시설입지 완화로 사유재산 보호 등 5개 구·군의 우수사례도 함께 소개했다.

울산시는 발간된 사례집을 구·군 규제개혁부서와 관계기관, 중소기업 협회 등에 배부해 규제개혁 노력 체감도를 높일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발간된 사례집은 그동안 공무원이 현장에서 직접 발로 뛰며 개선의 실마리를 찾아 해결한 결과로써 실효성을 반영한 사례”라며 “규제개혁을 통해 불합리한 제도를 개선해 지역일자리 창출 및 시민의 삶을 향상할 수 있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선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