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2 일 23:20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울산제일일보
> 종합
‘사람중심, 인권도시 중구 만들자’ 인권문화 조성 등 4개 핵심과제 38개 세부정책 제시
이원기 기자  |  dnjs149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2  22:40:4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울산시 중구가 사람이 사람답게 살기 위한 인권을 보장하는 ‘사람중심, 인권도시 중구’ 만들기에 나선다.

12일 오후 중구는 중회의실에서 2017년 제2차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를 개최해 ‘중구 인권보장 및 증진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에는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위원 10명과 관련부서 공무원, 용역 수행기관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보고회는 중구의 인권보호와 증진을 위해 추구해야 할 비전을 설정하고, 이를 기반으로 한 정책목표와 추진과제, 인권정책 추진전략을 실행해 나갈 추진체계의 구축방안 등 '인권행정'의 가이드라인을 마련하고자 실시된 용역의 결과를 확인, 이를 연차별로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앞서 중구는 인권보장 및 증진 기본계획 수립을 위해 지난 4월 울산대학교 산학협력단에 연구용역을 맡겼다.

연구진은 그동안 인원의식 설문조사와 부서별 추진정책 검토·면담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하고 4대 핵심 추진과제와 38개 세부정책 과제를 제시했다.

이어 연구진은 인권문화 조성과 사회적 약자 인권증진, 인권교육 강화, 인권제도 기반구축을 4대 핵심 추진과제로 △인권의식 확산 △인권 친화적 환경 조성△공공영역과 시민영역 인권교육 △인권교육 인프라 구축 △인권행정으로의 패러다임 전환 △여성 △노동 등 13분야에 대한 추진과제를 마련하자고 주장했다.

또 2018년부터 순차적으로 여성과 아동·청소년, 노인과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인권안전망 구축과 여성친화도시로의 인프라 구축, 여성과 아동이 안전한 마을 만들기, 아동·청소년의 참여권 보장과 인권교육, 학교 밖 청소년 지원 등도 제안했다.

연구진은 이주노동자의 의료건강권 보장과 이주노동자 경제활동 지원은 물론, '인권 교육 강화'를 위해 공무원 상설인권강좌를 개설하고, 지방의원 인권워크숍을 추진하며, 구민 인권학교 운영과 찾아가는 인권교육의 필요성도 강조했다. 이원기 기자
이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신고리5·6호기 ‘건설재개’ 결정, 첫 민주주의의 성과
2
울산시 “주민피해 최소화 공사신속 재개”
3
울산 에너지융합산단·원전플랜트산업 신성장동력 ‘활력’
4
“환호” vs “아쉬움” 신고리 5·6호기 공론화 발표‘희비교차’
5
울산, 태풍 ‘란’ 최대풍속 초속 26.5m 강풍에 무너지고 깨지고…
6
울산, “명의 바꿔 장사” 수감중에 고래고기 판매
7
울산 동구 '쓰레기더미 집' 할아버지의 사연...“쓰레기 밑에 세간 다 깔렸다”
8
울산, 온산 화공약품 제조업체 염화제2철 1t 가량 누출
9
울산 동강병원, 재난모의훈련·응급의료 체계 신속대응
10
울산항만공사,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박차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   청탁금지법현황안내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돋질로 87 중앙빌딩 5층 Tel 052-260-4000 | Fax 052-260-4001(편집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규신
Copyright © 2007 울산제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