밍크고래 불법포획 선장 집유
밍크고래 불법포획 선장 집유
  • 김영호 기자
  • 승인 2008.04.28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지법 제4형사단독 이다우 판사는 28일 불법으로 밍크고래를 포획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선장 A씨에 대해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기소된 선원 B씨에 대해서는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각각 선고했다.

또 나머지 선원 2명에게 벌금 300만원을, 불법 포획한 고래를 구입한 음식점 업주에게는 벌금 500만원을 각각 선고했다.

이들은 지난해 10월 경북 울진군 앞바다에서 조업중 밍크고래를 작살로 불법 포획한 뒤 배 위에서 해체작업을 하고 음식점에 팔아넘긴 혐의로 기소됐다.

/ 김영호 기자·일부연합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