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에스엠랩 ‘이차전지 양극소재 공장’ 증설 투자 양해각서 체결
울산시-에스엠랩 ‘이차전지 양극소재 공장’ 증설 투자 양해각서 체결
  • 이상길
  • 승인 2020.05.21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까지 400억 투자… 미래 먹거리 성장 기대
울산시와 에스엠랩 이차전지 양극소재 공장증설투자 MOU 체결식이 21일 울산시청 경제부시장실에서 열린 가운데 조원경 경제부시장과 조재필 (주)에스엠랩 대표이사가 협약서에 서명한 뒤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장태준 기자
울산시와 에스엠랩 이차전지 양극소재 공장증설투자 MOU 체결식이 21일 울산시청 경제부시장실에서 열린 가운데 조원경 경제부시장과 조재필 (주)에스엠랩 대표이사가 협약서에 서명한 뒤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장태준 기자

 

울산시와 에스엠랩은 21일 이차전지 양극 소재 생산라인 증설을 위한 투자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투자 양해각서에 따르면 울산시는 에스엠랩이 신규 투자를 원활히 할 수 있도록 공장 건설을 위한 각종 인허가 등 행정 지원을 한다.

에스엠랩은 신규 투자 사업장에 울산시민을 우선 고용해 지역 일자리 창출에 협조한다.

리튬 이차전지 핵심 소재 중 하나인 양극 소재를 개발·생산하는 에스엠랩은 이차전지 수요 증가에 따라 생산시설을 확대하는 계획을 세웠다.

올해 상반기 기존 울산 사업장 인근 신규 매입 부지에 400억원 규모 생산라인 증설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다.

양극 소재는 이차전지 용량과 수명에 큰 영향을 주는 핵심 소재로 대표적인 신성장 동력 산업이다.

에스엠랩은 UNIST에서 학내 벤처기업으로 출발했다.

조재필 대표이사는 울산과학기술원 교수로 이차전지 분야 세계적인 흐름을 주도하고 있는 연구자 중 한 사람이다.

에스엠랩은 지난해 9월 울산과학기술원에서 울산 하이테크밸리로 본사를 이전했다.

이차전지 관련 소재·부품·장비 전문기업으로 인정받아 향후 전지·소재산업 분야에 입지를 굳혀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정치
사회
경제
스포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