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지역 관광호텔, 코로나 극복 ‘특별요금제’
울산지역 관광호텔, 코로나 극복 ‘특별요금제’
  • 이상길
  • 승인 2020.04.06 2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입국 자가격리자 가족 대상… 12곳 평균 20% 최대 45% 할인
울산시 관광호텔들이 해외에서 입국하는 자가격리자 가족의 안전하고 저렴한 숙소 이용을 위한 특별요금 할인에 나선다.

이번 요금 할인은 지난달 30일 발령된 울산시 행정명령 4호에 따라 이달 1일 이후 모든 입국자에 대한 자가격리가 의무화되면서 격리 기간 중 머물 곳이 마땅치 않은 가족들이 합리적인 가격에 호텔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지역 관광호텔 12개소에서는 평균 20%, 최대 45% 할인된 내국인 특별요금제를 실시한다.

이번 특별요금제에 동참한 지역 관광호텔은 롯데, 라한, 롯데시티, 신라스테이, 스타즈, 다움, 브라운도트(장생포), H호텔, 아샘블관광, 블루오션뷰, 아마란스, 굿모닝관광 호텔 등이다.

이용 금액은 전년 동월 대비 평균 2 0% 할인된 금액으로 내국인 이용객에게 제공된다. 특히 롯데호텔의 경우 자가격리자 가족은 45% 할인된 금액인 12만1천원(조식 포함)에 이용 가능하다.

한편 이용 기간, 이용인원 등 세부 사항은 호텔 측에 문의하면 된다.

이상길 기자





정치
사회
경제
스포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