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용’ 울산현대 유니폼
‘이청용’ 울산현대 유니폼
  • 정인준
  • 승인 2020.03.03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단 최고 대우로 영입… “항상 최선 다하는 모습으로 보답”
프로축구 울산 현대가 3일 국가대표 미드필더 이청용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프로축구 울산 현대가 3일 국가대표 미드필더 이청용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2009년 유럽에 진출했던 이청용이 11년만에 K리그로 돌아왔다. 행선지는 ‘폭풍 영입’을 통해 전력을 강화한 울산현대다.

울산현대는 3일 이청용 선수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울산현대는 이청용 선수와 꾸준한 교감을 나누며 K리그 복귀에 대해 논의했고, 2020시즌을 앞두고 구단 최고 대우로 이적이 성사됐다고 밝혔다.

2006년 FC서울에서 프로 무대에 데뷔한 이청용은 2007년 캐나다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에 출전하며 전국적으로 이름을 알렸다. 이후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 출전하고 같은 해 K리그 베스트11에 선정되며 주가를 높인 이청용은 만 21세의 나이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1부리그)의 볼턴 원더러스로 이적했다.

볼턴에서 6시즌 동안 활약하며 프리미어리그와 챔피언십(2부리그)에서 도합 176경기에 출전, 17골 33도움을 기록하며 에이스로서의 실력을 뽐냈다. 이후 크리스탈 팰리스를 거쳐 2018년 독일 2.분데스리가(2부리그)의 VfL 보훔으로 이적해 1시즌 반동안 몸담았고, 울산현대로 이적하며 K리그로 화려하게 돌아왔다.

두 번의 월드컵에 출전했고, 첫 월드컵이었던 2010년 남아공 월드컵에선 두 골을 넣으며 대한민국의 사상 첫 원정 16강 진출의 일등공신이었다.

180cm에 70kg으로 날렵한 체형의 이청용은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드리블, 볼키핑, 개인 돌파 등에 능하다. 공격형 미드필더와 측면 공격수를 모두 소화 가능하며, 공간 활용 능력과 결정적인 패스에도 장기를 보여 울산현대의 공격력이 배가될 전망이다.

이번 겨울 이적시장에서 국내 최고의 미드필더 윤빛가람을 영입하며 중원을 강화한 울산현대는 이청용의 영입으로 중앙과 측면 모두에서 국내 최고의 자원을 갖추게 됐다.

이청용은 “우승이라는 확실한 목표를 갖고 있는 울산현대에 와서 기쁘다. 설레는 마음으로 K리그 복귀를 준비하고 있었다. 구단에서 지속적인 관심과 애정을 보여줘서 입단을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축구선수로 성장하는데 도움을 준 FC서울과 팬들에게도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이젠 울산현대의 선수로서 항상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보답하겠다”며 새로운 출발에 대한 각오를 남겼다.

정인준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