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범죄 피해자 일상생활 복귀를 응원합니다”
“울산 범죄 피해자 일상생활 복귀를 응원합니다”
  • 김지은
  • 승인 2020.02.25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서발전, 울산 공기업 첫 범죄 피해자 경제적 지원 협약… 1천만원 지원
한국동서발전은 25일 울산지방경찰청에서 울산지방경찰청 및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범죄피해자 경제적 지원 협약 및 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한국동서발전은 25일 울산지방경찰청에서 울산지방경찰청 및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범죄피해자 경제적 지원 협약 및 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한국동서발전이 제도 사각지대에 놓인 범죄 피해자를 지원하기 위해 울산지방경찰청,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지원에 나선다.

한국동서발전은 25일 울산지방경찰청에서 울산지방경찰청 및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범죄피해자 경제적 지원 협약 및 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은 강력범죄 대상 피해자 보호지원제도의 사각지대에 놓여 범죄 피해를 입고도 구조금 대상이 되지 못하거나 생계가 어려운 범죄 피해자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울산 소재 공기업 중에서는 동서발전이 최초로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동서발전은 1천만원의 기부금을 공동모금회에 전달했으며 공동모금회는 경찰청이 선정한 지원 대상자에게 생계비를 지급하게 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예기치 못한 범죄 피해로 고통을 받고 있는 지역 이웃들이 어려움을 이겨내고 하루빨리 일상생활에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은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