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언 울산 북구의장 “전국 가장 젊은 도시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곳으로 ”
이주언 울산 북구의장 “전국 가장 젊은 도시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곳으로 ”
  • 울산제일일보
  • 승인 2020.01.01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신년사


존경하는 울산시민 여러분! 그리고 22만 북구 주민 여러분!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변함없이 보내주신 여러분의 성원과 지지 덕에 우리 북구의회는 지난 한 해도 구민들을 위한 걸음을 힘차게 이어갈 수 있었습니다.

북구의회는 올해도 우리 북구의 대의기관으로서 지역을 위해 헌신할 것을 다짐하고 있습니다.

우리 구는 울산에서는 유일하게 인구가 증가하는 지역으로서 발전의 여지가 어느 곳보다 많은데, 이는 그만큼 해야 할 일 또한 많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북구 출신 독립운동가인 박상진 의사의 훈격 상향과 광역전철 송정역 연장 운행, 강동권 개발 등 해묵은 과제는 물론,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 새로운 먹거리에도 힘 기울여 전국에서 가장 젊은 도시인 우리 북구를 전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드는 것이 우리의 큰 숙제입니다.

북구의회는 새해에도 지역의 변화와 발전에 발맞춰, 투명하고도 적정하게 구정이 운영되도록 구민을 위한 의정활동에 한발 더 다가가려 합니다.

올해는 흰쥐의 해라고 합니다. 쥐는 다산과 풍요, 번영을 상징하는 동물이며, 쥐띠의 해는 희망과 기회의 해라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올 한해 여러분 모두에게 쥐가 주는 활기차고 좋은 기운이 가득 전해지길 기대하면서, 여러분이 이루고자 하는 계획과 소망을 모두 다 실현되는 그런 한 해가 되길 기원하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