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철호 울산시장, 민주당 시도지사간담회서 수소 관련법 협조 요청
송철호 울산시장, 민주당 시도지사간담회서 수소 관련법 협조 요청
  • 이상길
  • 승인 2019.08.22 2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22일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당대표, 박광온 최고위원,  김두관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위원장, 민주당 소속 시·도지사들과 함께 차질 없는 지방분권 추진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제공=울산시
송철호 울산시장은 22일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당대표, 박광온 최고위원, 김두관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위원장, 민주당 소속 시·도지사들과 함께 차질 없는 지방분권 추진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제공=울산시

 

더불어민주당은 22일 민주당 소속 시도지사들과 간담회를 갖고 ‘차질 없는 지방분권 추진’ 의지를 다졌다. 이 자리에서 송철호 울산시장은 수소산업진흥원 관련법 통과와 관련해 협조를 구했다.

이날 국회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이해찬 대표와 박광온 최고위원, 조정식 정책위의장, 김두관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위원장이 참석했다. 시도지사로는 박원순 서울시장과 이재명 경기지사 등 12명이 자리했다.

김경수 경남지사와 양승조 충남지사는 개인 일정으로 불참했다.

이 대표는 인사말에서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은 김대중·노무현 대통령 때부터 우리 당의 기본 정치철학이자 문재인 정부의 핵심 정책”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지방이양일괄법 제정안, 지방자치법 전면 개정안을 정기국회에서 처리해야 하는데 자유한국당이 장외투쟁을 나간다고 해서 처리될지 걱정이 많다”면서 “(현재 8대 2인) 국세와 지방세 비율을 (문재인 정부) 임기 말까지 7대 3으로 전환하는 것과 공공기관 이전을 차분히 준비 중”이라고 강조했다.

박광온 최고위원은 “지역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는 명제는 여전히 유효하고 절실한 명제”라며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으로 국민 삶이 정말로 향상되는 나라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송철호 울산시장은 “수소선도도시 울산을 위해 수소산업진흥원 관련법 통과를 위해 당 차원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