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근로자 수 1년 새 1천800명 급감… 3년째 줄어
울산 근로자 수 1년 새 1천800명 급감… 3년째 줄어
  • 이상길
  • 승인 2019.07.23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지역 근로자 수가 1년 새 1천800여 명이나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은 올해 고용 형태 공시 대상 기업(300인 이상 사업장 46곳) 조사 결과, 근로자 수가 7만7천109명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7만8천910명보다 1천801명(2.3%) 줄어든 것이다.

울산 근로자 수는 2017년 9만6천660명 이후 3년째 줄었다.

기간제 근로자는 1만1천540명으로 조사됐는데 보건·사회복지 서비스업에서 지난해보다 9.17%p 증가했다. 기간제 근로자와 단시간 근로자 비율은 여성이 남성보다 다소 높았다.

김종철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장은 “2017년부터 비정규직 고용은 줄어들고 있으나 체감할 정도는 아니다”며 “정규직 전환 등 일자리 질 개선에 힘쓰는 기업에 대해 정부포상 혜택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