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소매동 재축공사 기공식
울산, 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소매동 재축공사 기공식
  • 이상길
  • 승인 2019.07.04 2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21억원 투입 10월까지 정상영업 목표
4일 울산 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열린 '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소매동 재축공사 기공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 황세영 울산시의장, 노옥희 울산시교육감, 수산 소매동 상인 등 참석인사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장태준 기자
4일 울산 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열린 '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소매동 재축공사 기공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 황세영 울산시의장, 노옥희 울산시교육감, 수산 소매동 상인 등 참석인사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장태준 기자

울산시는 4일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현장에서 송철호 시장, 황세영 시의장, 노옥희 교육감, 수산소매동 상인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소매동 재축공사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공식은 경과보고 안전결의문 낭독, 기념사, 축사, 시삽행사 순으로 진행됐다.

지난 1월 화재로 소실돼 이번에 기공식을 갖는 수산도매동은 공사기간을 최대한 단축해 오는 10월까지 준공, 상인들이 정상적인 영업이 가능하도록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4일 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소매동 재축공사 기공식에 참석한 송철호 시장이 임시영업장을 찾아 무더위 속에 영업중인 상인들을 격려하고 있다.
4일 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소매동 재축공사 기공식에 참석한 송철호 시장이 임시영업장을 찾아 무더위 속에 영업중인 상인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업비는 총 21억여원이 투입되고 연면적 1천23㎡, 지상 1층 규모로 재축되며 점포 74개와 창고 1동 등이 들어선다.

특히 화재에 대비한 최신 스프링클러를 설치하고 배수시설을 보완하는 등 상인들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설계에 반영했다.

시 관계자는 “수산소매동 재축공사로 상인들이 그동안의 시름을 덜고 새롭게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며 “화재 이전처럼 상인들이 합심해 인심과 웃음이 넘치는 따뜻한 도매시장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