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회 전국장애인육상선수권 2일차, 울산장애인체육회 실업팀 금 3·은 1개
14회 전국장애인육상선수권 2일차, 울산장애인체육회 실업팀 금 3·은 1개
  • 강은정
  • 승인 2019.06.20 2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김천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14회 전국장애인육상선수권대회 청각부문 1천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허동균이 시상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일 김천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14회 전국장애인육상선수권대회 청각부문 1천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허동균이 시상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울산시장애인체육회 육상 실업팀이 19일부터 21일까지 김천 종합운동장과 보조구장에서 열리는 제14회 전국장애인육상선수권대회 겸 2020년 국가대표 1차 선발전에 출전해 대회 2일차인 현재 금메달 3개, 은메달 1개를 획득했다고 20일 밝혔다.


청각부문 중장거리 최강자인 허동균은 1천500m에 출전해 4분23초53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시각부문 배유동은 포환에서 10.27m를 기록해 1위에 올랐다.

뇌병변 장애 부문 장민혁은 포환에서 9.16m를 던져 금메달을 따냈다. 뇌병변 부문 설현정은 육상 100m에서 16초31로 은메달을 획득했다.

강은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