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철호 울산시장, 미국 순방 마무리
송철호 울산시장, 미국 순방 마무리
  • 이상길
  • 승인 2019.04.15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는 국제교류협력 대표단을 이끌고 미국을 방문한 송철호 시장이 5박 8일간(4월7일~14일)의 샌프란시스코, 휴스턴 일정을 모두 마무리하고 귀국했다고 15일 밝혔다.

송 시장은 이번 미국 방문을 통해 동북아 에너지허브 청사진을 성공적으로 소개하고 휴스턴시와의 국제교류 협약을 끌어 내는 성과를 거뒀다. 먼저 지난 8일 샌프란시스코의 세계적인 혁신대학 현장을 방문해 ‘울산형 열린대학’ 설립을 위한 최적의 모델을 살펴봤다.

이어 송 시장은 지난 10일 세계 최고의 에너지 도시인 휴스턴 시에서 동북아 에너지허브 투자설명회를 열어 동북아 에너지허브 구상을 직접 소개하고, 투자 유치에 나섰다.

휴스턴은 유럽의 ARA(암스테르담·로테르담·안트워프), 싱가포르와 함께 세계 3대 오일허브로서 미국 내 오일·가스 물류거래의 중심지다.

울산시와는 산업적·지리적 유사성을 가지고 있어 상생발전 가능성이 높은 도시로 이번 교류로 경제·산업 분야뿐만 아니라 민간분야에도 활발한 교류가 기대된다.

송 시장은 마지막 일정으로 지난 12일에 휴스턴에 위치한 세계 최대 의료 클러스터인 텍사스 메디컬센터에 위치한 베일러 의대 인간게놈해독센터(BCM-HGSC)를 방문, 울산의 게놈기반 바이오헬스산업 육성을 위한 구상의 시간을 가졌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