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銀,5년 연속 ‘아시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선정
BNK부산銀,5년 연속 ‘아시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선정
  • 김지은
  • 승인 2019.04.10 2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부산은행은 글로벌 컨설팅 기업인 GPTW(Great Place to Work Institute)가 주관하는 ‘아시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에 5년 연속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빈대인 은행장은 ‘아시아에서 가장 존경받는 CEO’에 2년 연속 선정됐다.

GPTW는 미국, 캐나다, 독일, 한국 등 세계 63개 국가와 함께 ‘신뢰경영지수’를 연구 및 발표하고 각국의 ‘일하기 좋은 기업’을 선정하는 세계적인 컨설팅 기업이다.

아시아에서 일하기 좋은 기업은 아시아 각 국가에서 응모한 2천500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신뢰경영지수, 기업문화 등 글로벌 표준 평가를 통해 최종 75개사를 선정했다.

한국기업 중 대기업 부문에서는 부산은행과 함께 한국공항공사, 한국남동발전, 한국수자원공사, 신한카드 등 10개사가 선정됐다.

빈대인 은행장은 ‘직원은 즐겁게, 고객은 기쁘게’라는 목표를 가지고 일과 삶의 균형 실현과 직장 내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다양한 직원행복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있다.

경영진 멘토링, 호프데이 등 다양한 임직원 소통의 장을 실시 중이며 총 4개의 직장어린이집을 운영해 직원들의 자녀 양육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또한 오후 6시에 PC가 셧다운되는 ‘가정의 날’을 주 5회 실시 중이며, 점심시간 PC-OFF를 통해 충분한 휴식을 보장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이는 ‘런치 세이버’ 제도도 함께 시행하는 등 직원들의 워라밸 확산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한편 BNK부산은행은 ‘대한민국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대상’을 9년 연속으로 수상했으며, 가족친화경영 운영체제 구축을 통해 여성가족부로부터 가족친화기업으로 인증을 받았다.

김지은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