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대 돈 빌린 뒤 안 갚은 60대 징역 10개월 선고
억대 돈 빌린 뒤 안 갚은 60대 징역 10개월 선고
  • 강은정
  • 승인 2019.04.09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지법 제4형사단독(판사 김정석)은 지인들을 상대로 억대의 돈을 빌린 뒤 갚지 않아 사기 혐의로 기소된 A(63·여)씨에게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재판부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6년 9월 울산 남구의 한 시장에서 “노래방 인수 과정에서 사채를 사용했다. 1억원의 받을 돈이 있으니 곧 갚겠다”고 속여 B씨에게 7천195만원을 송금받는 등 총 3명으로부터 1억5천500여만원을 빌려 갚지 않은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피해금액이 상당함에도 피해회복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실형을 선고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강은정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