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합동점검 실시
울산,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합동점검 실시
  • 이상길
  • 승인 2019.03.14 2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석진 행정부시장, 해빙기 시설물 관리부서 현황 청취
김석진 행정부시장은 14일 해빙기 붕괴 및 주변 지반 침하 등 위험도가 높은 급경사지와 대형건설공사장을 방문해 시설물 관리부서의 관리 현황을 청취하고 재난 사전예방을 위해 전반적인 사항에 대한 점검을 실시했다.
김석진 행정부시장은 14일 해빙기 붕괴 및 주변 지반 침하 등 위험도가 높은 급경사지와 대형건설공사장을 방문해 시설물 관리부서의 관리 현황을 청취하고 재난 사전예방을 위해 전반적인 사항에 대한 점검을 실시했다.

 


울산시는 14일 해빙기 붕괴 및 주변 지반 침하 등 위험도가 높은 급경사지와 대형건설공사장에 대한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합동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점검은 김석진 행정부시장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해빙기 시설물 관리부서의 관리 현황을 청취하고 재난 사전예방을 위해 전반적인 사항에 대한 점검을 펼쳤다. 점검 대상은 방어진순환도로 급경사지 등 4개소이다.

김 부시장은 “급경사지 붕괴 및 지반침하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안전점검을 지시하고, 도출된 위험요인은 지체없이 해소하는 등 사후관리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시는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과 관련해 오는 4월19일까지 유관기관, 민간전문가 등이 참여한 가운데 7개 분야 총 4천315개소를 대상으로 점검 중이다.

점검 결과 지적된 위험요소는 시급성과 위험정도를 따져 즉시 개선 또는 보수ㆍ보강 등을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