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대주택 신규 사업자 수 감소세 전환
임대주택 신규 사업자 수 감소세 전환
  • 김지은
  • 승인 2019.03.12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테크노파크·베트남, 기술협력 방안 지속적인 교류 논의


올해부터 임대주택 사업자에 대한 세제 혜택이 줄면서 울산지역 신규 사업자 수가 감소세로 전환했다.

1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달 한 달 동안 신규 등록한 울산지역 임대 사업자는 185명으로 이들이 등록한 신규임대주택은 256채로, 신규임대사업자가 전달보다 15% 감소했다.

울산지역 신규 임대사업자는 지난해 10월 107명, 11월 109명으로 소폭 증가하다 12월 159명으로 46% 증가한 뒤 올해 1월에도 194명으로 22% 늘었다.

이는 국토부는 지난해 9·13 부동산 대책을 통해 등록 임대에 대한 양도소득세 등 각종 세제 혜택을 축소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지난해 말에 올해 새로 시행되는 부동산 관련 개정 세법으로 인해 세금 부담이 높아질 것을 우려한 집주인들이 서둘러 임대 등록에 나선 데 대한 기저효과도 있다.

전국적으로도 지난달 신규임대사업자는 5천111명으로 전달 6천543명 대비 21.9% 줄어들었다. 김지은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