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북경주 관광단지 조성 협약
경주, 북경주 관광단지 조성 협약
  • 박대호
  • 승인 2019.02.24 2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숙박·체험 가능한 휴양 복합 단지… 2023년 완공
경상북도와 경주시, 사업자인 ㈜선리치골프클럽은 지난 22일 화랑마을 전시관에서 휴양, 스포츠, 힐링을 위한 복합관광단지인 가칭 ‘북경주 관광단지’ 조성사업에 대한 MOU를 체결했다.

‘북경주 관광단지’는 올해 사업신청을 시작으로 2023년까지 완공 예정이며 경주를 대표하는 휴양형 관광단지로서 국내외의 관광객 유치와 지역 경제의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예정이다. ㈜선리치골프클럽은 한옥호텔타운, 골프텔, 오토캠핑장과 수목원, 산악자전거코스, 골프장 건설을 포함한 숙박과 체험이 가능한 휴양 복합 관광단지로 조성한다.

검단리 일원에 조성될 관광단지는 90만9천785㎡ 면적에 1천500억원 정도의 사업비가 투자돼 △전통한옥지구(전통한옥체험 숙박시설) △체육시설지구(18홀 골프장) △편의시설지구(농수산물판매장, 편의점, 주차장 등) △휴양콘도형 숙박시설지구(휴양콘도) △휴양·문화 시설지구(오토캠핑장, 야영장, 산악자전거코스) 등 단지 내 시설을 조성할 계획이다.

북경주 관광단지 조성이 완료되면 연250억원의 생산유발효과 및 정규직 170명, 일용직 5천400여명의 일자리 창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대호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