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울산, 김성준 영입 ‘중원 강화’
프로축구 울산, 김성준 영입 ‘중원 강화’
  • 김규신
  • 승인 2019.02.14 2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후방 연계·압박 수비 적극
프로축구 울산현대가 ‘에너자이저’ 김성준을 영입하며 중원을 강화했다.

울산 구단에 따르면 김성준은 폭 넓은 활동량과 패스 능력을 겸비한 미드필더다. 전후방을 연계하는 플레이와 적극적 압박을 가하는 수비 가담으로 공수 전반에 활기를 불어넣을 자원이다.

대전 시티즌에서 프로에 데뷔한 후 성남FC, 세레소 오사카, 상주상무, FC서울 등에서 활약하며 K리그 통산 236경기에서 19골 17어시스트를 기록했다.

2007년 20세 이하 대표팀 발탁을 시작으로, 2014년과 2017년 국가대표팀에 소집된 김성준은. 2017년엔 일본에서 열린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E-1 챔피언십 대표팀에 발탁됐다.

지난해 초에는 대표팀의 전지훈련에도 합류해 A매치 데뷔전을 치렀다.

지난해 서울의 허리라인을 구성했던 신진호와 함께 14년 만에 K리그 우승에 도전하는 울산에 힘을 보탠다.

겨울 이적 시장에서 가장 뜨거운 팀으로 거듭난 울산은 프로무대에서의 다양한 경험을 갖춘 미드필더 영입으로 한층 높은 경쟁력을 갖추게 됐다.

김규신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