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공동모금회, 복지사업 신청 39곳에 수행 성금
울산공동모금회, 복지사업 신청 39곳에 수행 성금
  • 김지은
  • 승인 2019.01.31 2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담당자 40여명에 3억7천여만원 전달… 운영 투명·전문성 향상 교육
31일 울들병원 강당에서 2019년 신청사업 전달식 및 수행안내교육이 개최된 가운데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사회복지시설·기관에 3억7천100여만원의 성금을 전달한 뒤 수행기관들의 사업운영의 투명성 및 전문성 향상을 위한 사업·회계교육을 실시했다.
31일 울들병원 강당에서 2019년 신청사업 전달식 및 수행안내교육이 개최된 가운데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사회복지시설·기관에 3억7천100여만원의 성금을 전달한 뒤 수행기관들의 사업운영의 투명성 및 전문성 향상을 위한 사업·회계교육을 실시했다.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31일 지역 사회복지시설·기관을 대상으로 올해 신청사업 배분금 전달식 및 수행기관 교육을 진행했다.

올해 공동모금회의 신청사업은 사회복지 증진을 위해 자유주제 공모형태로 복지사업을 신청받아 배분하는 것으로, 심사를 거쳐 총 39개소의 사회복지 프로그램 및 기능보강사업이 선정됐다.

이날 공동모금회는 수행기관 39개소 사업담당자 40여명에게 총 3억7천100여만원의 성금을 전달한 뒤 수행기관들의 사업운영의 투명성 및 전문성 향상을 위한 사업·회계교육을 실시했다.

박은덕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은 “사회복지 현장과의 소통을 강화해 울산지역에 실질적으로 필요한 사업이 무엇인지 늘 고민하겠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곳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배분사업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해 한 해 동안 총 120억여원의 배분금을 저소득 개인 및 사회복지 프로그램 사업에 지원한데 이어 올해에도 140억여원을 배분할 계획이다.

김지은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