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 기술”
“블록체인,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 기술”
  • 이상길
  • 승인 2019.01.15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발연, 산업·공공분야 데이터 위·변조 차단 기술 활용방안 제시
울산발전연구원(원장 오정택)이 스마트시티 촉진을 위해 산업 및 공공분야에 적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 활용 아이디어’를 제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연구를 수행한 김상락 박사는 15일 발표한 연구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제안했다.

김 박사에 따르면 스마트폰의 보급 확대와 스마트시티, 스마트팩토리 서비스 확산으로 데이터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데이터의 신뢰성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

이에 따라 데이터에 대한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데이터 위·변조를 원천 차단하는 ‘블록체인’기술의 관심이 증대되고 있다.

김 박사는 “산업 분야에서 의료기록 조작, 안전점검·작업 일지 조작, 검사성적서 위조, 원산지 조작, 제품 성분 조작 등과 같이 데이터 위·변조로 인해 끊임없이 사회적 문제가 발생하고 있어 이러한 문제에 대한 해결책으로 블록체인기술 사용 빈도가 높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또 “공공분야에서는 투표, 증명서 발급, 제안서 평가 등 투명성 확보와 결과에 대한 신뢰성 확보가 필요한 분야에 적용하면 더욱 투명하고 신뢰받는 사회를 만들 수 있다”고 제언했다.

아울러 “서울시, 대구시 등은 블록체인 기술을 선도적으로 행정에 활용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으며, 이와 같이 울산도 블록체인 기술을 공공행정 분야에 조기 정착시키기 위해 행정업무를 세밀하게 분석하고 투명성과 신뢰성 확보가 필요한 분야를 찾아내 블록체인 기술 접목을 시도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 박사는 특히 “울산시가 활용 가능성이 높은 과제를 발굴해 정부의 블록체인 기술개발 공모사업에 참여하거나 관련 부처가 국비 사업으로 확정할 수 있도록 중앙정부를 대상으로 사업 홍보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박사는 “블록체인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핵심 기반 기술이 될 수 있으므로 관심을 갖고 성장시켜야 할 분야”라며 “기술의 활용성을 높이기 위한 체계적인 교육과 선도적으로 시범사업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