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16일 ‘2019 고래축제 주민참여 포럼’
울산 남구, 16일 ‘2019 고래축제 주민참여 포럼’
  • 성봉석
  • 승인 2019.01.10 2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색있는 콘텐츠 발굴 위한 주민토론
울산시 남구 고래문화재단이 오는 16일 오후 7시 고래문화재단 3층 다목적홀에서 2019년 울산고래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주민참여 축제 오픈 포럼’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포럼에는 지역주민과 축제관계자들을 초청해 고래축제 발전방향을 모색한다. 특히 24년간 축제가 지속되면서 고질적으로 지적을 받았던 ‘킬러콘텐츠와 주민 참여 부족’ 등에 대한 부분을 집중 논의할 예정이다.

먼저 1부에서는 ‘칠곡 인문학 마을만들기 사업’ 등을 기획한 이창원 인디053대표가 ‘객체가 아닌 주체자로서의 주민참여 방안’에 대해서 발제를 하고, 황성현 축제감독이 ‘2019년 울산고래축제 추진방향 및 주요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이어 2부에서는 발제에 대한 질의응답과 ‘고래축제에서 고래란? 킬러콘텐츠란? 주민이란?’ 주제로 열띤 자유토론을 진행한다.

이번 포럼은 축제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사전 참가접수는 고래문화재단 홈페이지(www.uw cf.or.kr)에서 할 수 있다.

고래문화재단 이사장인 김진규 청장은 “동원형식이 아닌 참여형식의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과 변화된 기획으로 생산적인 축제로 거듭나야한다”며 “이를 위해서는 기획에서부터 주민들의 참여와 소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성봉석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