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울산 장애계 신년인사회’ 개최
‘2019 울산 장애계 신년인사회’ 개최
  • 이상길
  • 승인 2019.01.10 2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장애인 복지발전 위한 ‘화합의 장’
울산장애인총연합회장 이·취임식 및 2019년 신년인사회가 10일 남구 장애인체육관에서 열린 가운데 제6·7대 정진수 회장이 제8대 오인규 회장에게 회기를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울산장애인총연합회장 이·취임식 및 2019년 신년인사회가 10일 남구 장애인체육관에서 열린 가운데 제6·7대 정진수 회장이 제8대 오인규 회장에게 회기를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울산시장애인총연합회(회장 오인규)는 10일 오후 남구 장애인체육관에서 송철호 시장을 비롯해 장애인계 주요 인사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장애계 신년 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기해년 새해를 맞아 지역 장애인 복지발전을 위한 화합의 장으로 장애인 인권헌장 낭독, 회장 이·취임식, 시루떡 자르기, 축하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제8대 신임 회장은 오인규(50, 신장 5급) 씨로 임기는 2019년 1월1일부터 2021년 12월31일까지 3년간이다.

식전공연으로는 신장장애인들로 구성된 ‘들풀패’의 사물놀이와 장애인문화센터 수강생들의 수화공연이 펼쳐지고 축하공연으로는 아우름앙상블의 가곡 중창 공연이 마련됐다.

시는 올해도 장애인복지사업으로 장애인활동보조지원사업, 장애인연금 및 수당 지급, 장애인복지시설 운영 지원 및 기능보강 등의 사업을 꾸준히 추진한다.

또 발달장애인 생애주기별 지원을 확대하고 중증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시청 내 스마트시티센터 카페 설치, 장애인콜택시 24시간 확대 운영, 신정장애인보호작업장 및 중증장애인 거주시설 ‘해울이 빌라(가칭)’ 개소, 성인장애인학교 및 중증장애인자립생활센터 지원 확대 등 장애인의 권익신장과 장애인 자립생활 환경을 조성해 나간다. 이상길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