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철호 울산시장 “에너지 메카 조성으로 일자리 창출 역량 집중”
송철호 울산시장 “에너지 메카 조성으로 일자리 창출 역량 집중”
  • 이상길
  • 승인 2018.10.09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 취임 100일 기자간담회부유식 해상풍력발전·해수전지청렴정책·시민 시정참여 활성화유해대기 오염물질 관리 강화 등31개 공약·97개 세부사업 추진
송철호 울산시장이 지난 8일 취임 100일을 맞아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민선 7기 시장공약 이행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장태준 기자
송철호 울산시장이 지난 8일 취임 100일을 맞아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민선 7기 시장공약 이행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장태준 기자

 

 


민선 7기 울산시는 에너지 메카 조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적으로 추진할 전망이다.

송철호 시장은 지난 8일 취임 100일을 기해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공약 이행계획 발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밝혔다.

송 시장은 이날 ‘시민과 함께 다시 뛰는 울산’을 만들기 위해 7대 분야 31개 공약사업(97개 세부사업)을 추진한다고 설명했다. 사업비는 국비 3조3천555억원, 시비 4조4천931억원 등 총 9조5천959억원이 투입될 예정으로 임기 내에는 2조8천71억원(29%)이 투입된다. 공약사업 31개 중 임기 내 완료하는 공약은 24개(77%)다.

송 시장은 가장 역점으로 추진할 공약을 묻는 질문에 “무엇보다 일자리 창출이 가장 중요하다. 관련해 울산을 에너지 메카로 조성해 일자리를 늘릴 것이다. 에너지 메카에는 부유식해상 풍력과 해수전지 등이 모두 포함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 외 주요 공약사업으로는 ‘시민이 주인인 울산’을 만들기 위해 시민 권리 보호와 규제개혁, 시민 눈높이에 맞춘 청렴 정책을 추진키로 했다. 이는 시민 시정 참여 활성화와 편의 증진에 역점을 둔 사업이다.

‘신성장 동력 발굴과 일자리 창출’ 분야는 새로운 성장엔진으로 울산 재도약, 4차 산업혁명 기반 산업구조 고도화, 쾌적하고 편리한 교통 인프라, 울산형 일자리 확충(2만개 창출 등으로 신성장 산업 육성), 대규모 사회간접자본(SOC) 사업 추진, 중소기업 지원 강화 등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과제를 담았다.

‘백년대계 건강 울산’ 분야에는 공공의료 강화를 위한 디딤돌, 부모와 함께 울산 아이 키우기, 청년의 기(氣)를 살리는 울산, 울산 성장주역들의 힘찬 인생 2막 지원, 행복 가정 가꾸기, 힘내라 소상공인, 학교 생활체육 저변 확대, 사람과 동물이 행복한 문화 조성 등이 있다.

이 분야는 의료와 보육, 체육 분야 공공 인프라를 획기적으로 늘리고, 청년과 어르신, 여성과 소상공인 자립을 지원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환경 울산’ 분야는 맑은 공기, 깨끗한 하늘, 시민안전 최우선 등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유해대기 오염물질 관리를 강화하고, 재난부터 생활환경에 이르기까지 시민안전을 책임지는 안전대책 확대 사업을 마련했다.

‘머무르고 싶은 문화관광 울산’ 분야는 천혜의 자연, 문화유산 보존, 명품관광 조성, 생태자원 보존, 시민과 함께하는 문화·예술 부흥, 머무르고 싶은 오감 만족 관광기반 확대 등이 있다. 이는 반구대암각화와 생태 부문에서 태화강 가치를 보호하고 생활 문화·예술을 활성화하는 체험형 관광시설 확충 등으로 관광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과제다.

‘시민의 삶을 책임지는 복지 울산’ 분야는 포용적 복지, 보육의 공공성 강화, 든든한 울타리, 일 맛 나는 복지 행정, 에너지 복지와 자원순환 등을 담았다.

이 분야는 울산형 시민 복지모형 완성과 보육·교육 복지 수준 향상, 어르신과 장애인, 복지시설 종사자를 위한 복지 안전망 강화에 중점을 뒀다.

‘함께하는 따뜻한 노동존중 울산’ 분야는 노사민정 화백회의, 노동인권센터 설치, 공공부문 비정규직 노동자 공무직화, 초중고 노동교육 의무화, 공공부문 노동이사제 도입, 공무원 노사협의회 상시 대화 채널 구축 등이 있다.

이들 공약은 노동 정책을 위한 제도 기반을 구축하고, 노동 가치를 새롭게 정립하는 과제다.

송 시장은 “민선 7기 공약은 시정 주인인 시민을 우선으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고,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한 사업으로 구성돼 있다”며 “시민 모두가 울산에 사는 것을 자랑스러워하도록 ‘시민과 함께 다시 뛰는 울산’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발표된 공약 이행계획은 공약별로 관계자 의견수렴과 내부 검토, 5개 구·군에서 무작위 선정된 55명의 주민배심원제를 거쳐 수립됐으며,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시는 반기별로 사업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매년 1회 시장 주재로 ‘공약추진상황 보고회’도 개최할 계획이다. 이상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