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원주시청] 원주시, 원주 흥법사지에서 통일신라시대 금동여래 입상 출토
[종합|원주시청] 원주시, 원주 흥법사지에서 통일신라시대 금동여래 입상 출토
  • 유선재 기자
  • 승인 2018.08.29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제일일보 = 유선재 기자] 원주 흥법사지에서 통일신라시대 금동여래 입상이 출토됐다.

원주시와 강원문화재연구소는 원주 흥법사지(강원도 문화재 자료 제45호) 발굴조사를 통해 유적의 규모와 성격을 파악하고 추후 정비 및 복원의 기초로 삼기 위해 지난 5월 24일부터 발굴조사를 진행해 왔다.

흥법사지에는 보물 제463호 진공대사 탑비와 제464호 흥법사지 삼층석탑이 위치하고 있다.

그동안 흥법사지 학술조사는 진공대사탑비 및 삼층석탑을 중심으로 이루어져 왔으나, 2015년부터 흥법사지를 중심으로 학술조사가 진행돼 왔다.

발굴조사 결과, 건물지 3동과 석축 등이 확인됐다.

건물지 1은 남북길이 17m, 동서길이16m로 방형에 가까운 건물지로 성격은 금당지로 추정된다.

건물지 2(회랑)에서 출토된 통일신라시대 금동여래입상은 높이 약7cm의 소형으로 대좌 위에 불상이 놓여 있으며 향후 보존처리 과정을 거쳐 유물의 주조기법과 도금방법 등을 정밀하게 분석할 계획이다.

(출처=원주시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