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직원 96.9% “청탁금지법, 사회에 긍정적”
동서발전 직원 96.9% “청탁금지법, 사회에 긍정적”
  • 김규신
  • 승인 2018.08.09 2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동서발전(주)는 청탁금지법 시행 2주년을 맞아 전 직원 및 외부 이해 관계자를 대상으로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체감 변화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대부분 이 법이 사회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는 답을 했다고 9일 전했다.

동서발전 직원(744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 96.9%(721명)는 ‘청탁금지법이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답변했고 94.9%(706명)가 ‘청탁금지법이 우리사회에서 잘 지켜지고 있다’고 답하는 등 청탁금지법 시행에 높은 관심과 지지를 나타냈다.

아울러 동서발전 이해 관계자(419명)를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는 응답자의 94.5%(396명)가 청탁금지법 시행에 찬성한다고 답변했고, 93.3%(391명)가 청탁금지법 시행이 공직사회의 관행이나 부패 개선에 도움이 됐다고 응답하는 등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인한 변화를 체감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동서발전은 이번 조사 결과를 청렴정책에 반영해 청탁금지법 준수를 위한 교육, 홍보를 강화하고 부패취약분야 종사자 모두가 청렴교육을 이수하도록 대상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김규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