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개막식 (사)한국축구국가대표, 2018 러시아 월드컵 16강 기원 '10만 응원 캠페인'
월드컵 개막식 (사)한국축구국가대표, 2018 러시아 월드컵 16강 기원 '10만 응원 캠페인'
  • 황라희 기자
  • 승인 2018.06.14 0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제일일보 = 황라희 기자](사)한국축구국가대표(이사장 김병지)는 러시아 월드컵 예선 1차전인 스웨덴전을 1주일 앞두고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16강을 기원하는 온라인 응원 캠페인을 펼친다.

이번 대국민 온라인 응원 캠페인은 공식 사이트에 들어가 남녀노소 누구나 응원 문구를 자유롭게 남기는 방식으로 10만명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사이트에 공개된 응원 영상에는 안정환, 최용수, 유상철, 이천수 등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의 선배들이 직접 출연하여 후배들의 응원에 힘을 보탰다.

이번 일을 기획한 (사)한국축구국가대표 이사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전 세계인들의 축제인 이번 러시아 월드컵에 현장 응원도 중요하지만, 경기전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먼저 힘을 실어주고 싶어 응원 캠페인을 준비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서 교수는 "요근래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 머물며 경기외적인 월드컵의 힘을 경험했다. 무엇보다 각 나라의 '응원문화' 역시 큰 이슈가 되는 월드컵에서 온라인상에서의 대표적인 좋은 사례를 한번 만들어 보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특히 김병지 이사장은 "나도 축구 국가대표 선수로써 월드컵 무대를 뛰어 봤지만 당연히 긴장할 수 밖에 없다. 하지만 그 긴장감을 풀어주는건 역시 응원이고 그런 응원이 현장에서 뿐만이 아니라 온라인상에서 계속 이어진다면 우리 후배들에게는 더 큰 힘이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번 대국민 온라인 응원 캠페인은 10만명을 목표로 정했으며, 목표 달성시 추첨을 통해 향후 김병지, 송종국 등 2002년 월드컵 전사들과의 식사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사)한국축구국가대표는 지난달 '전설의 빅매치, 허정무 vs 김병지'를 통해 러시아 월드컵 붐 조성에 기여했으며, 향후 다양한 축구 이벤트를 통해 대한민국 스포츠 문화 발전에 앞장설 계획이다.

 한편 2018 러시아 월드컵'이 6월 14일 오후 11시(한국시간) 개막식을 시작으로 7월 16일까지 대장정에 돌입한다.

KBS 2TV와 MBC, SBS 지상파 3사는 14일 오후 11시10분부터 'FIFA 월드컵 러시아 2018 개막식'과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개막전을 생중계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