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직장 어린이집 개원 100일 맞아
울주군 직장 어린이집 개원 100일 맞아
  • 강은정 기자
  • 승인 2018.06.13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주군 직장어린이집이 지난 12일 개원 100일을 맞아 선생님과 아 이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울산시 울주군 직장어린이집이 지난 12일 개원 100일을 맞았다.

지난 3월 5일자로 문을 연 어린이집은 입학 당시 26명에서 현재 29명으로 늘어났다.

연령별로는 영아반(1~2세)이 19명으로 가장 많고, 입소 문의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어린이집에는 원장을 비롯해 보육교사 6명, 조리원 1명, 사무원 1명, 보조교사 2명, 위생원 1명으로 모두 12명이 아이들을 돌보고 있다.

울주군은 분기별 원아부모 만족도 조사를 비롯해 어린이집 시설 개선과 어린이집 입소자격 확대 등을 추진하고 있다.

울주군 관계자는 “보육문제로 어려움을 겪었던 직원들이 군청 어린이집에 자녀를 맡기고 업무에 매진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강은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