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6.24 일 13:23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울산제일일보
> 사회
울산교총 ‘새 교육감에게 바란다’ “부모의 마음으로 학생의 입장에서 교육자로서 약속 충실히 이행해야”
강귀일 기자  |  kgi200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12  11:48: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울산시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김철용)가 6·13 지방선거를 하루 앞둔 12일 당선될 새 교육감에게 부모의 마음으로 교육자로서의 약속을 충실히 이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울산교총은 이날 ‘울산 교육감에게 바란다’라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성명은 “울산 시민 모두 자식 키우는 부모의 마음으로, 학생의 입장에서 가장 효과적인 교육 정책이면서도 지역사회에서 뒷받침 할 수 있는 공약을 선별하고 신임 교육감은 교육자로서의 약속을 충실히 이행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울산교총이 제시한 10대 핵심공약과제인 △안심하고 보내는 유아교육 체제 △기초학력을 책임지는 학교 △교원의 자긍심 전문성 제고 △소외 없는 초·중등 희망사다리 교육 △미세먼지 석면으로부터 안전한 학교 △일반학교 교육력 회복 △대입제도 공정성 강화 △지자체와 함께하는 더 나은 돌봄 △학생 학부모 지역이 참여하는 교육 △학교지원 중심 교육행정 기능 개편 등을 나열하며 “이 과제는 울산 교육감으로서 역점을 두어야 할 교육 방향”이라고 강조했다.

성명은 교권신장에 대한 노력도 당부했다. 성명은 “그동안 학생인권의 신장을 통해 학교 현장에서 긍정적인 변화를 상당수 이끌어 낸 면이 없지 않으나 오히려 교권이 존중받지 못하는 여러 사례가 발생했다”며 “교권신장 문제에 귀를 기울여 학생인권과 교권의 추를 맞출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 “특목고와 자사고 못지않게 일반학교가 교육의 힘을 회복할 수 있어야 하며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공정한 대입제도를 위해 교육감이 교육의 집행관이며 감독관으로서의 역할을 빠짐없이 수행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학교와 지역사회가 함께 힘을 합쳐 유기적인 교육이 이루어지는 안전한 학교를 구축할 수 있기를 신임 울산 교육감에게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귀일 기자
강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울산포항고속도로 달리던 화물차서 불..23명 경상
2
울산 남구청장 당선인, 주요업무 보고회
3
울산교통문화연대, 민원 상담실 창구 개설 제안
4
울산 육군 제7765부대, 남산초 학생들 서바이벌 체험
5
울산농협 신정지점, 금융사기 예방 ·대포통장 근절 캠페인
6
울산소방본부 '2018 119소방동요대회'
7
울산 적십자, 상임위원 4명에 선임증
8
성침적십자봉사회, 2018년 자랑스러운 적십자봉사회 봉사상
9
울산 제일병원-중앙이용학원, 이미용 봉사
10
울산 병영2동 방위협, 6.25 참전용사 위문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   청탁금지법현황안내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돋질로 87 중앙빌딩 5층 Tel 052-260-4000 | Fax 052-260-4001(편집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규신
Copyright © 2007 울산제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