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삼호산 정상서 삼호정 건립 낙성식
남구 삼호산 정상서 삼호정 건립 낙성식
  • 김준형 기자
  • 승인 2008.11.27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7일 오후 남구 삼호산 정상에서 열린 삼호정 낙성식에서 박맹우 시장, 윤명희 시의장, 김두겸 남구청장 등 참석자들이 현판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미선 기자
울산시 남구청은 27일 오후 4시 삼호산 정상에서 삼호정(三湖亭) 낙성식을 거행했다.

이번에 완공된 삼호정은 남구청에서 중점 추진 중인 솔마루길 사업과 병행 추진한 것으로 지난 7월에 착공, 울산시의 예산지원으로 총 사업비 2억 5천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삼호산 정상부에 전통 팔각정자, 한식 목조 이익공 형식으로 높이 8.4m, 처마폭 9.6m의 규모로 건립됐다. 솔마루길을 산책하는 시민들이 삼호산에 올라 울산 12경 중 하나인 태화강 십리대밭, 삼호·다운마을과 울산시내를 한눈에 바라 볼 수 있게 됐다.

남구청 관계자는 “울산의 젖줄인 태화강이 한눈에 바라다 보이는 삼호정 건립으로 도심 순환산책로인 솔마루길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또 하나의 볼거리를 제공하게 된 것 같아 기쁘다”고 전했다.

/ 김준형 기자

인기기사
정치
사회
경제
스포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