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장열 군수, 정례회서 내년도 비전 제시
신장열 군수, 정례회서 내년도 비전 제시
  • 윤왕근 기자
  • 승인 2017.11.14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주! 천년을 빚다, 미래를 열다’
신장열 울주군수는 14일 제174회 제2차 정례회 본회의장에서 2018년 예산안 제출에 즈음한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비전을 제시했다.

앞서 지난 13일 군은 2018년도 예산안으로 1조823억원을 편성해 의회에 제출한 바 있다.

이 가운데 일반회계는 8천672억원, 특별회계는 2천151억원으로 전년도 예산에 비해 2.83% 증가했다.

신 군수는 “2018년은 울주라는 이름이 태동한지 천년이 되는 뜻깊은 해로, 울주의 새 역사를 열어가겠다는 의지를 담아 2018년 비전을 ‘울주! 천년을 빚다, 미래를 열다’ 로 삼겠다”며 “3선 군수로서 그 동안 핵심 사업들을 차질 없이 마무리 하고 울주 미래 천년의 발전을 위한 6대 역점시책을 책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신 군수는 이에 대한 구체적 방안으로 △4차 산업혁명 분야별 마스터플랜과 종합발전계획 수립과 대응 및 지원을 위한 조례 제정 △영남알프스 글로벌 산악문화 관광 브랜드 육성 △중소기업 청년인턴사업, 희망일자리센터운영 등 기업지원과 고용촉진 △노인일자리 사업, 남부노인복지관 증축과 국립 교동어린이집 개원, 출산 장려·지원 사업으로 고령화 저출산 시대 대비 △범죄예방 셉테드 사업, 안전마을 만들기, 안전스쿨존 정비 사업 등 생활 밀착형 안전정책 추진 등을 밝혔다.

신군수는 “아름다운 마무리는 곧 새로운 시작”이라며 “울주군의 새로운 천년을 힘차게 열어갈 수 있도록 임기 마지막 순간까지 울주에 대한 깊은 사랑과 헌신의 자세로 최선을 다하겠다”며, “아낌없는 지원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윤왕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