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우시산국축제 상표 등록
울주군, 우시산국축제 상표 등록
  • 윤왕근 기자
  • 승인 2017.10.12 2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시산국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김진택)는 지난달 26일자로 ‘우시산국’ 명칭을 특허청에 상표 등록했다.
울산 최초의 도시국가로 알려진 ‘우시산국’이 상표로 등록됐다.

12일 울주군에 따르면 우시산국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김진택)는 지난달 26일 특허청에 우시산국 명칭의 상표 등록을 마쳤다. 우시산국은 울산 최초의 도시국가로 삼국사기에 등장하는데, 현재 울산 명칭의 유래라고 전해지고 있다.

대대리 고분군과 검단리 유적 등의 발굴지역인 현재 울주군 웅촌면 대대리와 검단리 중심부로 양산시 웅상읍까지 세력이 뻗어 있었던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김진택 추진위원장은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우시산국축제는 나날이 발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문화컨텐츠를 개발해 지역 대표 축제로 뿌리 내리도록 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윤왕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