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0 월 23:20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울산제일일보
> 종합
작년 7천622명 울산 떠났다 2년 연속 순유출… 2001년이후 최대폭
조선 등 주력산업 부진에 경기침체 한몫
시 “출생 1만1천여명 등 작년 1천230명만 감소”
김지은 기자  |  wldms79797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20  22:36: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산업도시 울산의 인구가 2년 연속 순유출을 이어가고 있다.

지역 주력산업인 조선, 석유화학 등 제조업의 부진 등으로 전입 인구보다 타지로 빠져나가는 인구가 늘어나면서 15년만에 순유출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20일 동남지방통계청이 발표한 ‘2016년 울산 인구이동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울산으로의 총전입은 14만8천190명, 총전출은 15만5천812명으로 7천622명이 순유출 됐다.

지난해 울산의 순유출 인구는 전년 80명 대비 7천542명 늘어났다. 전입은 1년 전보다 2만2천203명(13.0%) 감소했고, 전출은 1만4천661명(8.6%) 감소했다.

2년 연속 순유출 기록과 함께 2001년 이후 순유출 규모 연간 최대치를 기록한 것이다.

2011년 순유입 1천872명을 기록한 후 2012년 4천6명, 2013년 2천307명, 2014년 2천786명 등 꾸준히 순유입을 유지해 왔으나 2015년 80명이 울산을 빠져나가면서 5년만에 순유출을 허락했다. 이후 지역 경기가 나아질 기미가 보이지 않자 2년째 순유출 행진을 기록하고 있다.

남자는 4천241명, 여자는 3천381명 순유출 됐다.

이 중 70대와 8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순유출이 발생했는데, 20대(2천537명)와 50대(1천330명), 40대(1천4명)에서 두드러졌다. 순유입이 가장 많은 나이대는 80세 이상(201명)이었고, 순유출은 20대(2천537명)가 가장 많았다.

5개 구·군을 살펴보면 북구(2천692명)가 유일하게 순유입인 반면 4개 구·군은 순유출을 기록했다. 순유출은 남구(4천510명), 중구(3천77명), 동구(1천867명), 울주군(860명) 순이었다.

구·군내 이동인구는 5만5천962명으로, 전년 대비 1천796명(3.1%) 감소했으며, 구·군간 이동인구는 4만7천380명으로, 전년 대비 1만993명(18.8%) 줄었다.

전출 지역으로는 부산이 1만246명으로 가장 많았고, 경남9천26명, 경북 8천264명 등이 뒤를 이었다.

전출 이유에 대해서는 직업 때문이라는 응답이 2만314명(38.7%)로 가장 많았다. 가족(25.4%)과 주택(20.2%)을 이유로 드는 이들도 많았다.

젊은 층은 일자리와 대학 진학 탓에, 장년층은 다른 일자리를 구하러 나서거나 주거비 때문에 울산을 떠난 것으로 풀이된다.

타 시·도에서 울산으로의 전입은 4만4천848명, 울산에서 타 시·도로의 전출은 5만2천470명이다.

타 시·도에서 울산의 구·군별로의 전입은 남구가 1만2천835명으로 가장 많았고, 울주군 9천382명, 동구 8천2명, 북구 7천462명, 중구 7천167명순이었다.

울산의 구·군에서 타 시·도로 전출은 남구 1만5천123명으로 가장 많고, 울주군 1만877명, 동구 9천621명, 중구 8천934명, 북구 7천915명순이었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인구이동통계는 전입신고에 따른 전입·전출을 분석한 사회적 이동통계 자료로써, 시민들은 울산인구가 7천622명이나 감소한 것으로 오해할 소지가 있다”면서 “출생(1만1천30명)과 사망(4천941명) 등을 반영하면 지역 인구는 지난해 1천230명 감소하는 데 그쳤다”고 밝혔다.

김지은 기자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지진 대피방법을 익히자
2
울산 호계 한양수자인 2차 동별 사용검사 승인
3
재난대비책에 ‘반려동물 매뉴얼’도
4
대박예감…郡의‘이재민 관리시스템’
5
[박정학 칼럼] 아리랑
6
“병영성 600년의 숨결”…그날의 추억과 가치
7
바지사장 내세워 불법게임장 운영 4개 일당 19명 구속
8
사이버도박 특별단속 4천33명 검거
9
원안위, 월성1호기 점검 결과 ‘안전성 이상없음’ 확인
10
무룡산·식자재 창고 등 북구서 화재 잇따라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   청탁금지법현황안내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돋질로 87 중앙빌딩 5층 Tel 052-260-4000 | Fax 052-260-4001(편집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규신
Copyright © 2007 울산제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