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2 일 23:20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울산제일일보
> 종합
울주군 ‘속 시원한 법률상담실’ 호응 하루 10건 이상 전화 문의… 기간 연장해 매년 운영키로
김은혜 기자  |  ryusori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20  22:33: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울산시 울주군이 지역 주민들의 법률문제 해소 편의를 위해 지난달부터 진행 중인 ‘속 시원한 법률서비스’가 호응을 얻고 있다. 군은 주민들이 오랫동안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법적 장치를 만들어 서비스 기간을 연장해 매년 무료법률상담실을 운영키로 했다.

울주군은 ‘울산광역시 울주군 무료법률상담실 설치 및 운영 조례 제정안’을 다음달 5일까지 입법예고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군은 앞서 지난해 12월 직접 대면하지 않고 인터넷과 서면으로 무료법률상담을 받을 수 있는 속 시원한 법률서비스 제공을 위해 법률고문변호사 3명과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를 통해 주민들은 △채권·채무, 임대차, 부동산 등 민사분쟁 △상속·이혼, 친권, 양육비 등 가사소송 분야 등 다양한 법률적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실제로 호응도 높은 편이다.

2월 서비스 개시 후 매일 10명 이상의 전화 상담이 이뤄지고 있으며, 3월 현재 총 45명이 행정, 혼인·이혼, 용역 등 다양한 분야에서 담당 변호사와 구체적인 상담을 받았다.

군은 주민들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변호사와 일정을 조율해 민원인이 직접 변호사와 대면하며 상담 받게끔 돕고 있다.

울주군 관계자는 “지역 주민들이 이 서비스를 매우 만족스러워 해서 올해 1회성에 그치지 않고 매년 이어질 수 있도록 관련 조례를 만들게 됐다”며 “추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울주군 홈페이지에도 무료법률상담실 코너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은혜 기자
김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신고리5·6호기 ‘건설재개’ 결정, 첫 민주주의의 성과
2
울산시 “주민피해 최소화 공사신속 재개”
3
울산 에너지융합산단·원전플랜트산업 신성장동력 ‘활력’
4
“환호” vs “아쉬움” 신고리 5·6호기 공론화 발표‘희비교차’
5
울산, 태풍 ‘란’ 최대풍속 초속 26.5m 강풍에 무너지고 깨지고…
6
울산, “명의 바꿔 장사” 수감중에 고래고기 판매
7
울산 동구 '쓰레기더미 집' 할아버지의 사연...“쓰레기 밑에 세간 다 깔렸다”
8
울산, 온산 화공약품 제조업체 염화제2철 1t 가량 누출
9
울산 동강병원, 재난모의훈련·응급의료 체계 신속대응
10
울산항만공사,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박차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   청탁금지법현황안내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돋질로 87 중앙빌딩 5층 Tel 052-260-4000 | Fax 052-260-4001(편집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규신
Copyright © 2007 울산제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