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 보고 배우는 한국문화”
“직접 보고 배우는 한국문화”
  • 김규신 기자
  • 승인 2008.10.09 2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밝은사회 국제클럽 영남지구 LA 다민족 지도자 초청 울산 견학
밝은사회(GCS) 국제클럽 영남지구는 미국 로스엔젤레스(이하 LA) 지역 다민족 지도자 21명을 초청해 지난 7일부터 한국연수를 실시하고 있다.

14일까지 계속되는 연수에서 불국사 및 석굴암 등을 관광한 이들 연수단은 9일 울산 현대자동차 및 현대중공업, 고래박물관 등을 방문, 견학하는 시간을 가졌다.

밝은사회클럽 관계자는 “지난 1996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11회에 걸쳐 약 200여명의 LA한인거주지역의 영향력있는 흑인, 백인, 아시아계 등 다양한 민족 지도자를 한국으로 초청해 오고 있다”며 “해당 참가자들이 우리나라에서 한국의 정치, 경제, 역사 및 문화를 배우고 경험함으로써 한인들과의 상호협력관계를 정립하는데 큰 기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 김규신 기자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